대세 믹스견 분양 어디가 좋을까?

 요즘에는 정말 윗집 뒷집 곳곳에서 강아지를 기르시는 분들이 정말 많은데 코로나로 인해서 작은 친구들이 있는 집에서 아이들이 심심할 것 같아서 분양을 많이 받는 것 같아요.

저는 그냥 그런 줄 알았는데 막상 친구들 만나고 집에 와보니 학교에 안 가니까 하루 종일 집에서 빈둥거리던 아들과 회사에서 돌아오면 바닥에 널려있던 시댁이 다 치워져 있더라고요.

그래서 이게 무슨 일이냐, 무슨 일이냐고 물어봤는데 나중에 보니까 남편도 강아지 너무 좋아하고 아들도 강아지 너무 좋아하는데 집에서도 강아지 키우려고 이렇게 열심히 청소하겠다고 엄청 조르더라고요.

저는 원래 강아지를 좋아하지 않는 편이라 아들이 지금까지 키우자고 끈질기게 졸라도 싫다고 했는데 뭔가 이렇게 애써 자기가 직접 편지를 써서 강아지를 키우고 싶다고 하니 최대한 털이 빠지지 않는 아기로 거두라고 했어요.

그 후 저는 몇 번 말을 걸고 말릴까 하다가 운동 간다고 공을 가지고 나간 남편과 아들이 강아지 아기가 너무 예뻐서 제가 좋아하는 곳으로 데려가도 되냐고 물어봤어요.

저는 너무 급했던 시마다 마음의 준비가 안된거 같아서 안된다고 했는데 그래도 한번 분양받아도 된다고 했는데 안된다고 했더니 아이가 너무 싫어할까봐 일단 제가 가서 직접 보겠다고 했습니다.

남편이 갔다는 애완견 가게에 갈 때도 내가 강아지를 잘 키울 수 있을까 아들이 지금은 학교에 안 가지만 곧 가게 되면 나와 강아지만 있어야 하는데 괜찮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어요.

남편이 갔다는 애견샵에 갈 때도 내가 강아지를 잘 키울 수 있을까 아들이 지금은 학교에 안 가지만 곧 가게 되면 나와 강아지만 있어야 하는데 괜찮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어요.

믹스견 분양의 경우 가벼운 병이 거의 없고 성격도 두 마리가 섞여 있어서 대부분 사람과 어울리는 성격을 갖고 있는데 특히 폼피츠나 멀티푸를 일부 찾는 분들이 정말 많다고 하십니다.

저는 이 믹스견 분양에 최대한 가보려고 했는데 남편과 아이가 있다는 애견샵에 도착했는데 뭔가 아들이 얼마나 기다렸는지 저 앞으로 달려왔거든요

저는 그렇게 아들의 손을 잡고 안에 들어갔는데 뭔가 좀 놀랐던 게 저번에 다른 애견샵에 갔을 때 강아지 냄새가 많이 나서 별로였는데 여기는 정말 꽃 냄새가 나는 것 같았어요.

저는 그렇게 감탄하던 걸 멈추고 다른 개는 안 되고 믹스견 분양을 하라고 남편에게 말했는데 그런 것도 다 알고 제가 딱 좋아하는 스타일의 아이에서 찾았다고 한번 둘러보라고 했어요.

저는 그렇게 강아지를 보는데 제가 아까 걸어와서 본 믹스견과 같아서 놀랐는데 사진으로 본 강아지보다 이 아기가 더 귀여워 보였어요

저는 그렇게 남편과 아들이 이 강아지를 보면서 좋아하는 모습을 보면 제가 여기서 안된다고 하면 둘 다 너무 슬퍼할 것이고 이 이야기라면 작게 하고 하는 행동도 귀여워서 좋을 것 같아서 분양하려고 먼저 말을 꺼냈습니다.

아들과 남편은 제가 안 된다고 할 줄 알았는지 걱정이 태산 같았는데, 이 강아지 아기에게 분양을 결정하자 너무 좋아서 바로 이 아기에게 분양을 해주겠다고 계약서를 작성했는데 저는 그런 모습을 보고 너무 기분이 좋았습니다.

저희 가족은 이 강아지로 분양을 결정하게 되었는데 남편이나 아들의 이야기가 이 이야기로 분양을 해주어서 정말 잘 됐다며 믹스견 분양은 거의 없다고 자랑하지만 제 눈에는 남편과 아들이 더 귀여웠습니다.

저는 그렇게 저희 가족에 있는 믹스견 같은 얘기를 보다가 뭔가 말티즈처럼 털색이 다른 모습을 보니까 너무 귀엽고 일단 제일 좋은 게 아이가 털빠짐이 적고 사교성이 좋다는 게 너무 다행이고 좋았습니다.

저희 집에서는 그거 때문에 당황을 하고 있고 굉장히 행복하기도 한 믹스견을 분양받게 되었는데 여기는 정말 사후관리도 잘 되고 강아지 아기들이 굉장히 건강할 것 같아요.

그럼 오늘은 저희 집의 새 가족을 소개했는데 여러분도 귀엽고 사랑스러운 강아지 주인을 생각하신다면 한번 아래 번호로 상담해 보시기 바랍니다.~

대표번호 010-6825-3667
카톡문의 pyk 0101 서울특별시 송파구 송파동 96-5